생태탕을 청국장에 넣어 청국장 생태탕이 완성된 한일생태탕 전문점..

생태탕 먹으러 가는 줄 알았는데 청국장 냄새가 그윽하다..

전혀 궁합이 안맞을듯한데..궁합도 잘 맞고..

오잉.. 생태탕이야.. 청국장이야..

청국장에 빠져버린 생태가 헷갈릴정도.. ㅎ

 

항아리 옹기에 숙성시킨 청국장을 직접 만드신다고 하네요~

그래서 집에서 먹은듯한 맛이 난것 같습니다.

허름한 식당이 즐비해서 사람사는 것 같은 훈훈함이 느껴지는 그런 식당..

우리동네에 있을듯한 허름해 보이지만..

그만큼 오래된듯함이 묻어나오죠~

내부에 벽지에 도배된 싸인판들..

벽이 싸인이 가득해요~

그중에 뽀빠이 아저씨..

참 멋진 분이시네요^^

목포에 우리처럼 1박2일 몇번 하셨나봐요^^

 

 

 

구수한 청국장이 몽글몽글한 생태청국장.

 청국장 싫어 하시는 분들은 없는듯해요~

우리 입맛에 딱이라서 그런건가..

전.. 집에서 먹고나면 좋긴한데..

냄새가 하두 오래가서.. ㅎㅎ

그런데..이곳 식당.. 들어서자 마자 마루에 방에..

작은 공간... 큰 출입문 덕분인지..

환기가 참..잘되요^^.

 

 

 한일생태탕.. 항구도시 목포 답게..

싱싱한 생태탕을 맛볼수 있었습니다~

좋다.. ㅎㅎ

사실..생태탕이랑..

청국장생태탕이랑 두가지를 주문했는데요~

복불복자리인데도..

전..청국장이들어가 있는 생태탕을 먹게 되었네요~

복두 많아..

1타 쌍피라고 하죠^^ ㅎ

한번에 두가지 음식을 맛보는거죠~

그런데 청국장이 들어간 생태탕..새롭잖아요~

맛이 텁텁할듯 하지만..

참..구수하고 맛갈스러웠답니다.

 

 

 

 들어가는 입구에 보면..세월이 묻어나는 포스가 있어요~

간판도 오래되어 보이고..

식당도 그리 넓지 않을듯 보이자나요~

이런 맛집 찾기 쉽지 않은데..

이곳 지역주민의 도움으로 간곳이라 그런지.

역시.. 현지에서 거주하시는 분들의 추천식당이라..

역시나.. 맘에 들게 식사할수 있었어요~

 

 

 생태탕인데.. 청국장 냄새 많이 나는 생태탕..

 생태탕인데..청국장 구수한 맛이 많이 나는 생태탕.. ㅎㅎ

옆자리에서 꿍얼꿍얼.. ㅎㅎ

생태탕이 다 그맛이지 뭐..

뭐가 특별해..

어라?

오잉..

ㅎㅎㅎ 아항..청국장 생태탕이 아니구 그냥 생태탕을 드시는 거군요~

맛을 봐야 알지..

한그릇 떠드렸더니..

음.. 고고참..맛이 색다르네~

하신다.. ㅎㅎ

에궁..

자리 잘 못 잡으신 거죠^^

생태탕 보다 청국장생태탕인기가 훨씬 좋았어요~

다들 청국장 팬인가봐~

 

 처음 봤을때는 청국장 냄새가 나지.. 그냥보기엔 잘 구분이 안되니까요^ ㅎㅎ

 

 

 전..요기 어리굴젓이랑 밥 먹었어요~

난..내가 그렇게 굴젓을 잘 먹는지 몰랐다니까요~

새록 새록 젓갈의 맛을 알아가는 모양입니다.

전주에서도 굴젓 참..맛나게 먹었는데..

여기도 굴젓이.. 짭잘하지 않고 맛나더라구요~

 

 김의 용도..

 간이 안된 그냥 구운 김..

 

 작은 게장..

 

 매워요~

 

 전 식당 가면 요거 잘 먹는데..이름을 모르겠어요~

집에선 한번도 해먹어보지 않은 거라서 ~

 

 

 

 

 요렇게 밥에 김 하구 굴젓하구 ㅎㅎ 먹으면 한공기 금방이더라구요~

스읍.. 배고파 질라구런다.......

 

 

 살이 도톰한 생태.. 나 주는 거야~ ㅎㅎ

 

 마지막으로 주는 누룽지..최고~~

 누룽지 더 먹었지롱~

 

 

 한일생태전문점..

목포시 금동 1가 2-1 번지

061-243-9040

 

 

 

이런데서는 나두 흔적 하나 남기고 와야 하는데..

그냥 왔어요~

내가 흔적 남기고 오기엔.. 이미 써 놓으신 분들이 다 표현해 주셨더라구요^^

 


출처 : http://blog.daum.net/ojoss/15864171

 

posted by 해맑은목포